석류 플러스 | vj5z7u | sa.yona.la help | tags | register | sign in

석류 플러스

reply

실은 아이스커피믹스를 사려했는데, 신비로운 광채를 그려놓은 석류 플러스를 사왔다. 비싸서 못 먹는 석류의 맛을 얼마나 재현해놓았는지 궁금했고, "자연이 향"이라며 포장 박스에 써 있는 글자에 "오오 자연의 향이래 오오" 하며 눈이 뒤집혔기 때문이다.


그러나 봉지 속에 담긴 가루는 딸기맛 불량식품가루 같았고, 맛은 그저 그랬다. 단 것도 아니고 맹맹한 것도 아니고.. 약간 느끼했던 것 같다. 석류는 개뿔. 차라리 석류를 사먹을 걸 그랬다. 그런데 요새 석류를 팔던가?


마시고 남은 빈 컵에는 달큰한 냄새만이 가득하다. 향만큼 맛났다면 좀 좋아? 남은 건 언제 다 먹지?

posted by vj5z7u | reply (0) | trackback (0)

Trackback URL:
api | terms of service | privacy policy | support Copyright (C) 2017 HeartRails Inc. All Rights Reserved.